메뉴 검색
남악 신동아파밀리에아파트-해제면 수포마을, 교류협력 행사 도농 상호 이해를 통한 교류 활성화 도모 2022-10-06
김철중 sungdo0973@hanmail.net

[전남인터넷신문/김철중기자] 도농복합도시인 무안에서 도시와 농촌이 상생하고 경제·문화적 교류를 늘려 나가는 계기가 될 뜻깊은 행사가 개최됐다.


농촌지역인 해제면 일원에서 도농공동체 교류 협력 창안대회중 고구마 수확 체험행사

전남 무안군(군수 김산)은 최근 농촌지역인 해제면 일원에서 도농공동체 교류 협력 창안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남악 신동아파밀리에아파트-해제면 수포마을, 교류협력 행사

이번 행사는 군청 지역개발과 주관으로 해제면 수포마을(이장 최정현)과 남악신도시 신동아파밀리에 아파트 노인회(회장 김윤광)가 연계해 진행된 행사이다.


신동아파밀리에 노인회 회원 20여명은 해제면 수포마을을 방문해 상호 문화교류의 의미로 기념품을 교환했으며, 농산물 생산자와 소비자 간 교류의 의미로 고구마 수확을 체험했다.


최정현 이장은 “이번 행사는 도농이 함께 상생하자는 취지에 걸맞는 뜻깊은 행사였다”고 말했다. 


김명예 신동아파밀리에 아파트 이장은 “이번 교류활동이 일시적인 행사로 그치지 않길 바란다”며“앞으로도 서로의 문화와 물류를 꾸준히 나누는 관계가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하영미 해제면장은 “도농 상생교류라는 가치를 직접 현실로 보여준 뜻깊은 행사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앞으로도 도시와 농촌 상호간 이해를 높이고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두 단체는 상호 자매결연을 맺음으로써 업무협약 관계를 지속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최신 기사

지역권뉴스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