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KBS 지역방송국 축소 여부에 관한 긴급토론회 - 여야 의원 10명 KBS 지역방송국 축소 관련 긴급토론회 개최
  • 기사등록 2019-12-08 11:11:5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국회에서 여야의원 10명이 공동주최하는 KBS 지역방송국 축소 관련 긴급토론회가 개최된다. 박대출․김광림․김기선․김재경․김정재․박명재․박지원․송기헌․이정현․이종배 의원은 9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토론회를 개최하고, 순천․진주․목포․충주․원주․안동․포항 등 축소 예정지역의 민심을 청취하고 공동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KBS는 최근 지역방송 활성화라는 명분으로 지역방송국을 폐쇄하고 대신 지역 뉴스광역화를 추진 중이다. 그러나 총국으로의 뉴스 광역화는 지역방송 활성화와 큰 개연성이 없을뿐더러, 매년 실시하는 프로그램 통폐합 과정에서 언제든 폐지할 수 있다는 점에서 눈속임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이에 여야의원 10명은 수신료를 주재원으로 하는 KBS가 경제성을 이유로 지역방송국을 축소하는 것은 공영방송사로서의 책임을 망각한 것이며, 방송의 공정성과 공익성을 규정한 방송법 제6조에도 맞지 않다는 입장 아래 이번 토론회를 개최하게 되었다.

 

토론회는 정부 측 인사로 양한열 방송통신위원회 방송정책국장, KBS에서는 김영한 지역정책실장, 김종환 지역혁신 부장이 참석한다. KBS노동조합측에서는 정상문 위원장, 오세웅 지역협의회 의장이 참석한다.

 

지역대표로는 순천에서 김석 순천YMCA 사무총장, 진주에서 윤현중 진주YMCA 이사장, 목포에서 신대운 지방분권전남연대 상임대표, 충주에서 신계종 충주방송국 축소․폐지 반대 시민대책위원장, 원주에서 장각중 KBS원주 구조조정 반대 범시민대책위 공동대표, 안동에서 허성권 KBS노동조합 부위원장, 포항에서 연규식 KBS포항 시청자위원회 위원이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6844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집중호우, 지붕 위의 구례 소, 쌍둥이 송아지 순산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  기사 이미지 ‘수마(水魔)’가 삼켜버린 가을 추수의 꿈
보성신문 메인 왼쪽 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