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주 동구, 소통경로당 환경개선사업 운영 - 개보수로 주민과 함께하는 공유와 소통공간 탈바꿈 기대
  • 기사등록 2020-05-18 22:20:17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강성금 기자]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주민 모두에게 개방돼 이웃 간의 정을 나누는 소통공유의 공간으로 탄생하고 있는 소통경로당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동구는 지난해 4월부터 충장동 삼성경로당을 비롯해 모두 6개소의 소통경로당을 운영해 왔다. 여기에 올해 7개소를 추가로 선정해 13개 동 전체에서 소통경로당을 운영 중이다.

 

현재 소통경로당은 마을의제 등을 토의하는 회의·소모임장소로, 웃음치료·생활안전교육·이웃친화교육·영화상영 등 주민 모두에게 개방된 소통장소로 이용되고 있다.

 

구는 기존 소통경로당의 환경개선사업에 대한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아 이번에 신규소통경로당 환경개선사업을 추가로 추진하게 됐다.

 

이번 사업은 낡고 노후화된 도배‧장판교체, 화장실·싱크대 개보수와 함께 압력밥솥·TV테이블 등 생활편의와 관련된 비품도 교체·지원하게 된다.

 

구는 이번 경로당 환경개선을 통해 현재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무기한 폐쇄중인 경로당의 재개방시 경로당 이용 어르신과 방문하는 주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되고 어르신들이 더욱 쾌적해진 경로당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면서 “모든 주민들에게 개방된 소통과 공유의 공간으로 변화될 소통경로당의 변화된 모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7982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하늘에 열린 애플수박 1인 가구에 최고
  •  기사 이미지 함평엑스포공원, 촉촉이 젖은 수련
  •  기사 이미지 옐로우시티 장성 “노랗게 노랗게 물들었네”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