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추석명절 광산구에서는 ‘안전’ ‘편안’ - 광산구, 명절 대비 ‘구민생활 안정 종합대책’ 마련하고 추진 들어가
  • 기사등록 2020-09-19 20:26:41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안전과 편안’을 기본으로 ‘2020 추석명절 대비 구민생활 안정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다음달 4일까지 추진에 나섰다.

 

이번 종합대책에서 광산구는, ‘빈틈없는 방역체계 유지’ ‘구민생활 불편·위급 상황 대응태세 강화’ 등 중점 추진 분야를 8개로 나누고, 구민과 고향 방문객의 안전과 편안을 위해 행정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안전을 위해 광산구는, 5월 연휴와 8월 여름휴가 기간처럼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추석명절 제수 마련을 위해 구민들이 전통시장과 상점가 등을 찾을 것에 대비, 광산구는 이달 21~25일 ‘추석연휴 특별방역 주간’을 운영한다. 이 기간 동안 전통시장과 상점가 중점 방역도 계획돼있다. 나아가 전통시장 점포 출입명부와 CCTV 등 점검 체계를 구축해 확진자 발생 즉시 역학조사에 나서 지역사회 불안 확산을 막는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명절 전 종교·문화시설과 각종 사업장 등 6개 유형 3,000여 곳에 대한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도 집중 점검하고, 추석 연휴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공공시설,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집중 방역도 광산구는 계획하고 있다.

 

특히, 연휴 기간 코로나19 방역체계 유지를 위해 광산구는, 4개 반으로 구성된 ‘코로나 대응 비상방역대책반’을 운영해 비상상황에 24시간 대비하고, 자가격리자 관리는 정상 운영하기로 했다.

 

구민과 귀향객의 편안한 명절을 위해서는 쾌적한 환경관리, 구민생활 불편해소, 물가 안정대책, 훈훈한 명절보내기, 교통대책 등도 실시한다. 무엇보다 추석 연휴기간 ‘종합대책상황실’에서 민생 전 분야 불편사항을 신속 처리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 네트워크를 가동한다는 계획이다.

 

광산구 관계자는 “구민과 귀향객들이 추석명절을 안전하고 편안하게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방역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으로 모두 코로나19 확산 없이 일상으로 복귀하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873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가을밤 완도의 야경이 어우러져 더 빛난 선상 결혼식
  •  기사 이미지 보성군, 2020 대한민국 캐릭터 대상 시상식서‘대상’수상
  •  기사 이미지 흑두루미, ‘힘내라 대한민국’ 희망메시지 품고 순천만 도착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