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곡성군, 태풍 및 호우 피해 벼 전량 매입 - 11월 4일부터 공공비축미곡 건조 벼 매입 - 일반 벼 40㎏ 30,000원, 피해 벼 30㎏ 20,000원에 매입
  • 기사등록 2020-10-30 17:59:25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곡성군(군수 유근기)은 11월 4일부터 태풍 피해 벼를 시작으로 건조벼 매입을 11월 20일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당 기간 동안 곡성군은 2020년산 태풍 및 호우 피해를 입은 벼에 대해 농가희망 물량 전량을 매입할 계획이다. 총 매입물량으로는 산물 벼는 400톤, 건조 벼는 3,817톤을 예상하고 있다.

매입가격은 통계청에서 조사한 10월부터 12월까지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조곡으로 환산한 가격으로 결정된다. 일단 수매 직후 중간 정산금을 지급하고 연말에 매입가격이 확정되면 최종 정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중간정산금의 경우 일반 벼는 40㎏ 1가마당 30,000원, 피해 벼는 30㎏ 1가마당 20,000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곡성군은 매입 검사장에서 사용할 손소독제와 예비 마스크를 읍면에 배부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철저를 기하며 매입을 준비하고 있다. 매입 검사장에 출입하는 모든 사람들은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 명부 작성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농가들이 일시에 모이지 않도록 시차를 두어 출하한다는 생각이다.

곡성군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태풍, 호우 침수 등 기상 여건이 좋지 않았다. 힘들게 키워낸만큼 중간 정산금을 신속하게 지급하는 등 농업인들의 편의를 최대한 고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곡성군에서는 공공비축 산물벼에 대해서는 지난 10월 5일부터 매입을 실시한 바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8971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남자U-19 축구국가대표팀 보성군 벌교 생태 구장에서 땀방울
  •  기사 이미지 단풍 절정을 이룬 함평엑스포공원 습지공원
  •  기사 이미지 새 옷 입는 영랑생가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