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순천만 용산 주 전망대 긴급폐쇄 결정, 보조 전망대 구간까지 운영 - - 정밀안전점검서 D등급, 관람객의 안전을 위한 선제 조치 -
  • 기사등록 2023-11-20 20:37:46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서성열기자]순천시(시장 노관규)는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순천만 용산전망대를 11월 21일부터 긴급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순천만 용산전망대는 2010년 지상 2층 목구조형식으로 설치되어 우리나라 최대 갈대군락지인 순천만습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랜드마크다.


시는 안전한 시설물 사용을 위해 지속적인 관리를 실시했으나, 구조물 이상을 감지하여 긴급히 안전진단 전문기관에 정밀안전점검을 의뢰한 결과 D등급 판정을 받았다.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에 따르면 D등급은 주요 부재에 결함이 발생해 긴급한 보수·보강이 필요하고, 사용 제한 여부를 결정해야 하는 상태를 의미한다.


이에 시는 전반적인 시설물 부식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어 관람객의 안전을 위한 선제 조치로 긴급 폐쇄를 결정했고, 경제성 및 안전성 등을 고려하여 전면 철거 후 재건축할 계획이다.


다만 용산전망대를 대신해 용산전망대의 450m 후방에 위치한 보조전망대까지는 진입할 수 있도록 하고, 주변 경관을 정비하여 보조전망대에서도 순천만의 낙조와 습지를 한눈에 바라볼 수 있도록 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순천만의 랜드마크인 용산전망대가 긴급 폐쇄되어 안타깝지만, 시민과 관람객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최선책인 만큼 이해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3618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한국건강관리협회 광주전남지부 겨울철 저소득층 기부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찬바람 불면 더 쫄깃~해지는 벌교꼬막 맛보러 갑시다
  •  기사 이미지 빛으로 흐르는 물결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