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가폭력피해자 등, “총선민의 수용하고, 김광동 파면하라!” - 진실화해기본법 전면개정 등 국가폭력 피해재발 방지하라!
  • 기사등록 2024-05-02 08:40:06
기사수정

430일 오전 용산 대통령집무실 건너편에서 국가폭력피해범국민연대가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있다.[전남인터넷신문]이번 주 화요일(4.30) 오전 11시부터 약 45분 동안 서울 용산 대통령집무실 건너편에서 국가폭력 피해자단체들과 시민단체들이 결성한 국가폭력피해범국민연대’(이하 범국민연대)가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22</span>대 총선민의 수용>, <</span>김광동 파면>, <</span>관련법 정비등 과거사 정책기조 대전환을 촉구했다.


이날 윤호상 한국전쟁전후민간인피학살자 전국유족회’(이하 전국유족회상임대표의장은 지난 44일 용산 대통령집무실 앞에서 개최한 <</span>국가폭력피해자 추모문화제>에서 우리 범국민연대는 김광동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이하 진화위위원장을 파면하지 않으면, 410일 총선에서 국민의 힘’ 후보낙선운동을 하겠다고 최후통첩을 보냈다대통령과 집권여당은 마이동풍이었다.”면서 그 결과 국민의 힘은 호된 심판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어서 윤호상 상임대표의장은 국민화합과 통합을 목적으로 출범한 진화위 위원장으로 임명된 김광동은 민간인학살자와 독재자를 숭배찬양하면서 4.3항쟁과 한국전쟁민간인학살, 4.19혁명과 5.18항쟁 등을 왜곡하고 있다책임을 통감하고 즉각 파면하라그렇지 않으면남아있는 길은 오로지 윤 정권의 조기퇴진뿐이라고 강조했다.


그밖에도 이적 삼청교육전국피해자연합회’ 이사장(대독 대외협력위원 은명기), (최우혁 열사 형으로서 유가협’ 의문사지회장과 ()녹화·선도공작 의문사 진상규명 대책위’ 대표를 겸직하고 있는 최종순, ‘민주노총’ 부위원장 한성규 등이 한목소리로 과거 국가폭력 실체를 밝히고 피해자들을 위로해 국민화합에 기여해야 마땅한 진화위가 오히려 진실을 감추고 왜곡하는 기관으로 전락해서 피해자들이 아직도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고 호소하면서 김광동 즉각 파면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기본법(이하 진실화해기본법전면개정국가폭력 피해치유재발방지 대책수립 등을 촉구했다.


430일 오전 용산 대통령집무실 건너편에서 국가폭력피해범국민연대가 개최한 기자회견에서 송운학 촛불계승연대천만행동’ 상임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이날 송운학 촛불계승연대천만행동’ 상임대표는 김광동을 파면하는 것이 현행법상 어렵다면자진사퇴를 시킬 수도 있다헌법상 부여된 제왕적 권력에 비추어 볼 때대통령이 신호만 보내도 김광동은 더 이상 버티지 못하고 스스로 물러날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자유민주공화국에서는 비록 빨갱이라 할지라도또 비록 전시라 할지라도 비무장비교전 상태에 있는 민간인을 국가가 재판 없이 죽여서는 안 된다모진 고문 등도 마찬가지다그런 나라는 이름만 민주공화국이지 실제로는 전근대적인 군주국가전제국가사이비 자유국가독재국가일 뿐이라고 단언했다.


특히송운학 상임대표는 집권여당이 얻은 총 의석수가 상징하듯 국민의 힘 소속 의원들부터 108번뇌에 빠져 레임덕은 더울 더 가속화되고 대통령과 그 가족에게 큰 비극이 닥칠 수 있다고 경고하면서 이종섭 등 자진사퇴사례를 김광동에게 적용하는 것이 대통령 임기를 보장하고 108번뇌를 방지할 수 있는 묘수가 될 수 있다!”고 역설했다.


이날 이형숙 추모연대 의문사 진상규명특위’ 부위원장은 진행사회를 맡았고이정우 한국전쟁 피학살자’ 인천‧강화 유족과 이동석 재일한국양심수동우회‘ 회원 및 조종주 강제징집 녹화선도공작 진상규명위원회‘ 사무처장은 기자회견문을 낭독했다.


기자회견을 끝내고윤호상 전국유족회 상임대표의장과 백경진 ()제주4.3범국민위원회 이사장이 서한문을 대통령집무실 경호관계자에게 전달했고주요참석자는 최상구 인천강화 유족회 회장김선희 전국유족회 대외협력위원장이은정 서울대민주동문회 사무처장 등이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3741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해풍 머금은 ‘섬섬여수옥수수’ 제철 맞아
  •  기사 이미지 강진 보랏빛 코끼리마늘꽃 세상 놀러오세요
  •  기사 이미지 ‘2024 부산모빌리티쇼’ 부산국제모터쇼의 새로운 시작이 되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