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나주시, 다시면 수해 복구에 주말 반납. 공무원 전 직원 총동원 - 15~17일 사흘 간, 다시면 5개 마을 침수 주택 복구 막바지 총력 - 시청 29개부서 공무원 1000여명 참여
  • 기사등록 2020-08-15 18:59:2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나주시가 8.15 광복절부터 사흘 연휴 동안 다시면 수해 복구에 막바지 총력전을 펼친다.

 

14일 나주시(시장 강인규)에 따르면 15일부터 17일까지 3일 간 다시면 신석·죽산리 등 5개 마을에서 대대적인 수해 복구 작업이 진행된다.

 

복구 작업에는 다시면을 비롯한 시청 23개부서 공무원 1000여명(1일 300여명)이 투입된다.

 

공무원들은 주말과 임시공휴일 사흘 연휴의 하루씩을 반납해 마을 침수 주택 가재도구 청소 및 토사 제거, 도로 물청소, 농경지 부유물 수거, 사유시설물 피해조사 등에 구슬땀을 흘릴 예정이다.

 

다시면 이재민 33명의 임시거주시설인 다시초등학교에도 입·퇴소자·방문객 관리, 배식, 청소, 구호물품 배급 등을 위한 필수 인력을 배치한다.

 

지난 10일부터 본격 시작된 복구 작업에는 지역 군부대, 사회단체, 유관·공공기관 등에서 자원한 봉사 인력이 줄을 잇고 있다.

 

민·관·군이 힘을 합친 신속한 복구 작업에 힘입어 이번 폭우로 침수된 주택 124가구 중 현재 75가구가 원상 복구돼 입주를 마쳤다.

 

공공시설물의 경우 도로 침수 13개소·유실 2개소, 마을하수처리장(3개소) 2개소, 중계펌프장(13개소) 2개소, 다시운암제 등이 복구가 완료됐다.

 

집중 호우로 붕괴된 다시면 문평천(한내교 인근) 제방 복구율은 40%를 넘어섰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코로나19 24시간 대응에 이어 이번 수해 복구 현장에 투입된 우리 시 공무원들의 값진 노고와 구슬땀에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상황을 신속히 이겨낼 수 있도록 지역사회 각계의 소소한 관심과 나눔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8518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세계차엑스포 개막, 류지광.추가열 차밭 힐링 토크 콘서트
  •  기사 이미지 황금빛 상황버섯이 ‘주렁주렁’
  •  기사 이미지 ‘보성차 사세요~’ 보성차 50% 특별할인 홈쇼핑 녹화 현장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