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올해 13회째 맞는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코로나19로 취소 -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관광객‧시민 안전 위해 취소 결정 - “내년엔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3대가 함께 참여하고 즐기는 체험행사 만…
  • 기사등록 2020-09-07 13:26:5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박문선기자] 매년 9월 여자만의 노을과 함께 다양한 갯벌생태체험장이 되었던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가 금년에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취소됐다.

 

                                       ▲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여수여자만갯벌노을체험행사추진위원회(위원장 김장현)는 지난 1일 회의를 열고 축제 취소를 결정했다.

 

최근 인근 순천, 광양에서 확진자가 급증하고 전남도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3단계에 준한 행정명령을 발동시키면서 전국적인 2차 대유행이 우려되는 엄중한 상황에 따른 조치다.

 

김장현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여자만의 아름다운 노을과 음식으로 위로를 전하고, 더욱 다양하고 질 높은 갯벌생태체험을 할 수 있도록 그간 많은 준비를 했는데 매우 아쉽다면서 올해의 아쉬움을 발판 삼아 내년에는 어린이부터 어르신 모두의 눈높이에 맞춘 체험행사와 공연프로그램을 기획해 3대가 함께 참여하고 즐기는 체험행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 여자만 갯벌과 노을


여수시 관계자는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고려한 추진위원회의 결정에 공감한다면서, “축제는 취소되었지만 우리 시의 관광문화 발전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찾기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여자만 갯벌노을체험행사는 여자만의 고유한 지형환경과 자연을 활용한 생태관광자원으로서의 가치와 잠재력을 가진 행사로 평가 받고 있다.

지난해에는 개매기, 대나무 망둥어 낚시, 맨손고기잡이 등의 갯벌체험행사와 복개도가족사랑걷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14,500여 명이 여자만을 찾았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8653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흑두루미, ‘힘내라 대한민국’ 희망메시지 품고 순천만 도착
  •  기사 이미지 완도수목원서 ‘국화향기’로 힐링하세요.
  •  기사 이미지 신안 팔금면에 메밀꽃 만개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