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독자투고] 원인별 화재 예방 기본 수칙<전기> - 보성소방서 홍교119안전센터 소방사 이승환
  • 기사등록 2020-09-19 20:08:21
기사수정

화재 발생에 있어 전기적 요인은 매우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전기에서 발생한 작은 스파크 하나가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앗아가는 대형화재로 번지는 일은 종종 볼 수 있다.

 

아주 작은 예방으로 인해 막을 수 있는 화재라는 점이 아쉬울 따름이다. 기본 안전 수칙만 지켜도 화재를 예방할 수 있기에 안전 수칙에 대해 알아보자.

 

※화재 예방을 위한 기본 수칙-전기※

 

가정집 화재 원인 중 가장 많은 것이 전기 합선으로 인한 것이다. 평소 문어발식 배선으로 전기기구를 사용한다면 과전류로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니 멀티탭에 새로운 멀티탭을 꽂는 행동은 자제하는 것이 좋다.

 

잘 사용하지 않는 전기기구의 플러그는 빼두는 것이 좋으며 외출할 때도 전기기구 코드를 제거하는 것이 안전하다. 누전차단기나 콘센트 안전커버 등을 이용하면 전기합선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플러그를 뽑을 때 귀찮다고 머리부분이 아닌 선을 잡고 힘차게 당겨 뽑는다. 그러나 선을 잡고 뽑을 때 발생하는 스파크는 화재로 번지기 쉽다. 콘센트에서 플러그를 뽑을 때는 플러그의 머리부분을 잡고 뽑아야 한다.

 

마지막으로 전선 위를 무거운 물건이 눌러서는 안 된다. 가정집에서는 그런 경우가 많지 않지만, 사무실이나, 사업장 등에서 콘센트가 멀 경우 전선을 길게 늘어뜨려 놓고 그 위에 책상 등을 놓고 쓰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전선이 무거운 물체에 깔린 채 전기제품을 지속적으로 사용할 경우 전선 피복이 벗겨져 전류가 한 곳에 집중되어 열이 발생하거나 전선이 녹으면서 화재가 발생하기 쉽다. 그러므로 콘센트가 멀리 있다면 절대적으로 전선커버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자.

 

아직까지 전기화재를 경험하지 못한 대부분의 사람들은 항상 안전할 것이라는 안일한 생각을 갖기 쉽다. 그러나 전기로 인한 화재를 예방하려면 생활 속에서 전기안전에 대해 자가 해야한다. 계속 안전할 것이란 생각을 버리고 정기적으로 차단기 등을 점검하고, 수칙을 철저히 지키도록 하자.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28737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가을밤 완도의 야경이 어우러져 더 빛난 선상 결혼식
  •  기사 이미지 보성군, 2020 대한민국 캐릭터 대상 시상식서‘대상’수상
  •  기사 이미지 흑두루미, ‘힘내라 대한민국’ 희망메시지 품고 순천만 도착
인터넷광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