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질녘 홍도의 전경
  • 기사등록 2008-11-20 23:20:00
기사수정
 
전남 신안군 흑산면에 위치한 홍도는 목포항에서 서남쪽으로 115km 떨어져 있으며 해질녘이면 섬 전체가 붉게 보인다 하여 \'홍도\'라 붙여졌다. 홍도는 눈이 시리도록 푸른 바다와 울창한 숲의 조화가 절묘해서 남해의 소금강으로 불리기도 하며,

물이 맑고 투명하여 바람 없는 날에는 바다 속 10m가 넘게 들여다보인다. 홍도의 최고 절경은 해질녘 진홍빛에 잠기는 바다와 그 속에 점점이 박힌 바위섬들의 아름다움이다. 홍도낙조라고 불리는 이 광경을 제대로 만끽하기 위해서는 배를 타고 바다로 나가야 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1493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하늘에 열린 애플수박 1인 가구에 최고
  •  기사 이미지 함평엑스포공원, 촉촉이 젖은 수련
  •  기사 이미지 옐로우시티 장성 “노랗게 노랗게 물들었네”
곡성 섹션 하단 배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