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람인HR, 중소기업의 채용 공정성 확보 위해 발벗고 나선다 - 고용부·한국산업인력공단이 추진하는 ‘공정채용 컨설팅 사업’ 운영기관… - 선정 기업에게 맞춤형 채용솔루션 등용문S 3개월 무료 제공
  • 기사등록 2023-03-24 08:19:18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김동국 기자]인재 전쟁 심화와 MZ세대 대두로 채용 시 공정성 확보가 화두다. 그러나 사람인HR(143240, 대표 김용환)이 2021년 구직자 1,210명을 조사한 결과, 51.6%가 채용 공정성을 신뢰할 수 없다고 답했다. 


특히, 대기업이나 중견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채용 제도가 체계적이지 않은 중소기업은 채용 공정성 및 우수 인재 확보에 불리한 경우가 많다. 사람인HR이 이런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을 지원하는 사업의 운영사로 나선다.

사람인HR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추진하는 ‘공정채용 컨설팅 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공정채용 컨설팅 사업은 중소기업이 공정한 채용제도를 통해 직무능력을 갖춘 우수 인재를 확보할 수 있도록 채용제도 설계를 무료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여 기업으로 선정되면 컨설팅 시작일로부터 120~150일간 채용절차의 공정성 확보를 위해 현행 제도 진단부터 NCS 기반 맞춤형 기업별 채용제도 설계, 사후 관리까지 전 과정을 지원한다.

특히, 사람인HR은 선정 기업을 대상으로 최고 수준의 채용 공정성을 확보한 맞춤형 채용 솔루션 등용문S를 3개월간 무료로 제공한다. 등용문S는 채용 홈페이지 제작부터 채용 설계, 지원서 접수, 지원자 관리, 데이터 관리, 합격 과정에 이르기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시스템으로, 공정하고 체계적인 인재 채용을 돕는다.

신청대상은 중소기업기본에 따른 중소기업으로, 채용절차법 적용 대상인 상시근로자수 30인 이상인 사업장이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오는 7월 31일까지 사람인HR의 해당 사업 운영 홈페이지 또는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정원 도달로 조기 마감될 수 있으므로 빠른 신청이 권장된다.

사람인HR 이상돈 상무는 “공정채용을 위해서는 직무필요능력의 분석, 능력 중심의 평가 도구, 채용과정의 설계가 필요하다”며, “연간 500건 이상의 채용 컨설팅을 진행하는 사람인HR의 노하우로 인재 채용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기회를 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jnnews.co.kr/news/view.php?idx=3470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해풍 머금은 ‘섬섬여수옥수수’ 제철 맞아
  •  기사 이미지 강진 보랏빛 코끼리마늘꽃 세상 놀러오세요
  •  기사 이미지 ‘2024 부산모빌리티쇼’ 부산국제모터쇼의 새로운 시작이 되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